eeee
2020.10.09 09:56

접붙인 플라스틱

조회 수 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0_(1)a3a1a3a1za4d2b1A02.jpg

 

최근 플라스틱을 재활용한 옷과 커튼이 상품으로 출시됐습니다. 여기에 쓰인 플라스틱은 페트(PET)인데, 음료수병 등 용기로 주로 씁니다.
페트도 폴리에스터의 일종이라 섬유로 재탄생할 수 있습니다.

페트병에도 뚜껑은 다른 플라스틱을 씁니다. 뚜껑이 부드러운 재질이어야 잘 조여져 내용물이 새지 않습니다.
플라스틱 종류가 한 가지 더 들어가는 용기가 있는데, 주스 같은 음료수가 담긴 병입니다. 이런 병 입구는 불투명하게 돼 있습니다.
병에 재질이 다른 두 종류의 플라스틱을 접붙인 모양입니다. 살균한 음료를 주입할 때 병의 입구가 열에 잘 견뎌야 하므로 열에 약한 몸통에 열에 강한 입구를 붙인 것입니다.

우리 안에 성령을 모시기 위해선 예수님 능력이 덧붙여져야 합니다. 연약한 우리만으로는 하나님 은혜를 담아낼 수 없습니다.
우리 영혼을 은혜에 접붙이기 위해 예수님 살이 십자가에서 찢겼다는 것을 기억하며 감사합시다.
“…돌감람나무인 네가 그들 중에 접붙임이 되어 참감람나무 뿌리의 진액을 함께 받는 자가 되었은즉.”(롬 11:17)
 

  1. 역발상의 수소전기차

  2. 추상명사(抽象名詞)

  3. 개 한 마리 헛짖으면

  4. 신사적 믿음

  5. 靈的 입맛

  6. 바라보시는 이

  7. 영적 가족력(靈的 家族歷)

  8. 說敎를 잘하는 牧師

  9. 우리가 지나간 그 자리엔

  10. 무관중(無觀衆)

  11. 천국 통장(天國 通帳)

  12. 1인치 장벽(障壁)

  13. 필요 채우기 숙제(宿題)

  14. 오아시스

  15. 물들다와 닮다

  16. 깜깜이

  17. 바닷물

  18. 잡음이라도 아름답게

  19. 접붙인 플라스틱

  20. 맑은 눈초리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94 Next
/ 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