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e
조회 수 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디지털협력포럼 참석 중남미 4개국 장관 접견

 

2021-03-16

 0_(1)a3a1a3a1za4d2b4.jpg1a.jpg

 

-코로나 이후 국내 최초의 대면 다자 외교 일환

-정상외교 공백 완화 및 우리 기업의 현지 진출 지원

-"중남미 친환경·디지털 경제 전환에 한국은 최적의 파트너이자 신뢰할만한 동반자"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 오후, 코스타리카·과테말라·콜롬비아·브라질 등 4개국 장관을 접견했습니다.

이들은 내일부터 이틀간 서울에서 개최되는 -중남미 디지털 협력 포럼에 참석하기 위해 방한했습니다.

이번 중남미 4개국 장관의 합동 예방은 코로나 이후

국내 최초의 대면 다자 외교의 일환으로, 코로나로 인한 정상외교 공백을 완화하고, 외교 다변화 및 우리 기업의 현지 진출을 지원하는 자리이기도 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4개국 장관의 합동 예방을 환영하면서

나는 코로나 위기 극복을 위해 네 나라의 정상과 통화와 서한으로 긴밀하게 소통하며 양자 관계 증진 의지를 상호 확인한 바 있다"면서

"중남미가 역점 추진 중인 친환경·디지털 경제로의 전환 과정에 한국이 최적의 파트너이자 신뢰할만한 동반자이며, 적극 지원할 확고한 의지를 가지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와 관련해, 대통령은 마무리 말씀에서 코스타리카 산호세 광역수도권 전기열차 사업(15.5억불), 과테말라시티 도심 경전철 사업(7.7억불), 콜롬비아 메데진메트로 사업(10억불),

브라질 5G 네트워크 구축 사업(62억불) 등의 친환경·디지털 사업을 언급하면서 네 나라 주요 사업에 한국의 경험과 기술이 결합된다면

양국 미래 상생 협력을 향한 중요한 전환점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특별히 당부한다"고도 덧붙였습니다.

 

이후, 4개국 장관의 발언이 이어졌습니다.

 

솔라노 코스타리카 외교부 장관은 알바라도 대통령의 인사를 전하며 "한국과 포괄적 전략적 동반자 관계 확대를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브롤로 과테말라 외교부 장관은 "한국은 아시아에서 가장 중요한 협력 파트너"라며 "경제 협력을 더욱 긴밀히 하고 싶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기후변화와 글로벌 위기 대응을 한국과 함께하고, 한국의 기술력과 노하우를 배우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아울러, 쟈마떼이 대통령의 인사와 함께 "과테말라를 꼭 방문해 주셨으면 한다"고 전했습니다.

 

쎄아 콜롬비아 농업개발부 장관은 "태평양동맹 의장국으로서 한국의 준회원국 가입을 기대한다"

"양국 간 농업 디지털화 및 지속 가능성 도입 등 다양한 협력 사업을 진행하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 두케 대통령이 한국 방문을 고대한다고도 전했습니다.

 

남미 최초의 우주비행사인 폰치스 브라질 과학기술혁신통신부 장관은 어제 인천공항 도착 직후 PCR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수행원 1명이 확진 여부를 판단하지 못하는 미결정판정을 받아 부득이 오늘 행사에 로피스 주한브라질 대사가 대리 참석했습니다.

 

로피스 주한브라질 대사는 "한국은 과학기술에 많은 경험과 지식을 가진 나라이며, 코로나에 성공적으로 대응한 나라로 널리 알려져 있다"면서

항공우주 선진국이자 바이오 경험을 축적한 브라질과 5G 등 정보통신기술(ICT)의 세계적 강국인 한국이 주요 파트너로 결합하면 시너지 효과를 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에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 예방을 통해 한국과 중남미가 물리적 거리는 멀지만, 심리적 거리는 어느 나라보다 가깝다는 것을 새삼 느꼈다고 소회한 후,

중남미 4개국이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위해 지지해 온 우방임을 평가하고 앞으로도 호혜적 협력 관계가 지속되길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끝으로, 대통령은 4개국 장관에게 귀국 후 대통령에게 각별한 안부 인사 전달을 바란다면서 접견을 마무리했습니다.

 

서면브리핑 https://www1.president.go.kr/articles/10045

 

문재인 대통령, 디지털협력포럼 참석 중남미 4개국 장관 접견 관련 서면브리핑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 오후 3시부터 40분간 중남미 4개국 장관을 접견했습니다.

이번 중남미 4개국 장관의 합동 예방은 코로나 이후 국내 최초의 대면 다자 외교의 일환입니다.

코로나로 인한 정상외교 공백을 완화하고, 외교 다변화 및 우리 기업의 현지 진출을 지원하는 자리이기도 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4개국 장관의 합동 예방을 환영하면서

“나는 코로나 위기 극복을 위해 네 나라의 정상과 통화와 서한으로 긴밀하게 소통하며 양자 관계 증진 의지를 상호 확인한 바 있다.

중남미가 역점 추진 중인 친환경·디지털 경제로의 전환 과정에 한국이 최적의 파트너이자 신뢰할만한 동반자이며, 적극 지원할 확고한 의지를 가지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와 관련, 문 대통령은 마무리 말씀에서 △코스타리카 산호세 광역수도권 전기열차 사업(15.5억불) △과테말라시티 도심 경전철 사업(7.7억불) △콜롬비아 메데진市 메트로 사업(10억불), △브라질 5G 네트워크 구축 사업(62억불) 등의 친환경·디지털 사업을 언급하면서 “네 나라 주요 사업에 한국의 경험과 기술이 결합된다면 양국 미래 상생 협력을 향한 중요한 전환점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특별히 당부한다”고 했습니다.

대통령 모두 말씀 이후에는 4개국 장관의 발언이 있었습니다. 다음은 발언 요지입니다.(이하 발언순)

1. 솔라노 코스타리카 외교부 장관(2015~2019년 주한대사로 근무)

“알바라도 대통령께서 인사 말씀을 전달해 달라고 하셨다. 내년은 한국과 수교 60주년이 되는 뜻깊은 해다. 올해는 중미 여러 나라들의 독립 200주년이다.
중남미 많은 국가들이 도전과제를 안고 있다. 그러나 한국과 함께라면 도전을 기회로 바꿀 수 있다. 한국과 포괄적 전략적 동반자 관계 확대를 기대한다.”

2. 브롤로 과테말라 외교부 장관

“쟈마떼이 대통령의 인사 말씀 전해드린다. 코로나 및 작년 두 번의 허리케인 피해 시 대한민국이 제공해 준 인도적 지원에 국민을 대표해 감사드린다.

한국은 아시아에서 가장 중요한 협력 파트너다. 한국의 100여개 기업이 현지에 진출해 있고, 중미 지역 최대 규모의 교민사회가 있다. 경제 협력을 더욱 긴밀히 하고 싶다.

과테말라는 올해를 코로나 위기의 피해를 회복하는 해, 국가 재건의 해로 지정했다. 더더욱 한국과의 협력이 필요하다.

쟈마떼이 대통령이 꼭 전달하고 오라고 지시했다. 대통령님께서 과테말라를 꼭 방문해 주셨으면 한다.

기후변화와 글로벌 위기 대응을 한국과 함께하고 싶다. 한국의 기술력과 노하우를 배우고 싶다.”

3. 쎄아 콜롬비아 농업개발부 장관

“두케 대통령이 꼭 인사를 전해 드리라고 했다. 콜롬비아 정부와 국민을 대표해 대한민국이 베풀어준 인도적 지원에 감사드린다.

콜롬비아는 OECD 회원국으로, 동 협의체에서 한국과 협력하고 있으며 태평양동맹(Pacific Alliance) 의장국이다.

태평양동맹 의장국으로서 한국의 준회원국 가입을 기대한다. 양국 간 농업 디지털화 및 지속 가능성 도입 등 다양한 협력 사업을 진행하고 싶다.

두케 대통령은 한국 방문을 고대한다.”

4. 로피스 주한브라질 대사

(/남미 최초의 우주비행사인 폰치스 과학기술혁신통신부 장관은 3.15 인천공항 도착 직후 PCR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수행원 1명이 확진 여부를 판단하지 못하는 ‘미결정’ 판정을 받아 부득이 오늘 행사에 로피스 주한브라질 대사가 대리 참석)

“보우소나루 대통령이 안부 인사를 꼭 전하라고 했다.

한국은 과학기술에 많은 경험과 지식을 가진 나라이며, 코로나에 성공적으로 대응한 나라로 널리 알려져 있다.

항공우주 선진국이자 바이오 경험을 축적한 브라질과 5G 등 정보통신기술(ICT)의 세계적 강국인 한국이 주요 파트너로 결합하면 시너지 효과를 낼 것이다.”

이에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 예방을 통해 한국과 중남미가 물리적 거리는 멀지만, 심리적 거리는 어느 나라보다 가깝다는 것을 새삼 느꼈다”고 소회한 후,

중남미 4개국이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위해 지지해 온 우방임을 평가하고 앞으로도 호혜적 협력 관계가 지속되길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4개국 장관에게, 귀국 후 대통령에게 각별한 안부 인사 전달을 바란다면서 접견을 마무리했습니다.

중남미 4개국 장관은 3.17~18 서울에서 개최되는「한-중남미 디지털 협력 포럼」 참석차 방한 중입니다. 


2021년 3월 16일
청와대 대변인 강민석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52 서울공항 출발 ~ 미국에 잘 도착했습니다 file 칼뱅이 2021.05.21 0
1651 대통령 주재 수석보좌관회의 file 칼뱅이 2021.05.18 2
1650 더불어민주당 지도부 초청 간담회 file 칼뱅이 2021.05.15 2
1649 평택 K-반도체 전략 보고 행사 file 칼뱅이 2021.05.15 0
1648 문대통령, 취임 4주년 특별연설 file 칼뱅이 2021.05.11 1
1647 울산 부유식 해상풍력 전략 보고 행사 file 칼뱅이 2021.05.08 2
1646 어린이날을 맞아 평창 도성초등학교 학생들과 랜선 만남! file 칼뱅이 2021.05.06 2
1645 제2차 코로나19 대응 특별방역점검회의 file 칼뱅이 2021.05.05 1
1644 코로나19 백신 2차 예방접종 file 칼뱅이 2021.05.04 1
1643 故 정진석 추기경 조문 file 칼뱅이 2021.05.03 1
1642 대한민국 제1호 상생형 지역일자리, 광주글로벌모터스 준공 기념 행사 file 칼뱅이 2021.05.01 1
1641 ‘스탠리 어크’ 노바백스 CEO 접견 관련 박경미 대변인 브리핑 file 칼뱅이 2021.04.29 1
1640 제18회 국무회의 사진 file 칼뱅이 2021.04.28 1
1639 대통령 주재 수석보좌관회의 file 칼뱅이 2021.04.28 1
1638 문재인 대통령, 기후정상회의 참석 file 칼뱅이 2021.04.24 3
1637 서울·부산시장 초청 오찬 간담회 서면브리핑 file 칼뱅이 2021.04.23 1
1636 문재인 대통령, 보아오포럼 개막식 영상 메시지 참석 file 칼뱅이 2021.04.23 2
1635 대통령 주재 수석보좌관회의 file 칼뱅이 2021.04.20 1
1634 국립 4·19 민주묘지 참배 file 칼뱅이 2021.04.20 1
1633 확대경제장관회의 관련 서면브리핑 file 칼뱅이 2021.04.17 1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90 Next
/ 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