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e

한국은 첨단과학기술 기반의 스마트 강군을 지향하며 세계와 함께 평화를 만들어갈 것입니다

 

2021-10-20

 

 0_(1)a3a1a3a1za4d2b4ac2a4.jpg

 

- 문재인 대통령, 대한민국 대통령 최초로 국산 전투기 탑승 비행

- “방위산업은 550여 개 이상의 기업이 참여해 45천여 개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새로운 성장동력

- “항공 분야 세계 7대 강국의 역량을 구축할 것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 대한민국 대통령 최초로 국산 전투기에 탑승해 우리 하늘을 비행했다우리 기술로 개발한 FA-50의 늠름한 위용을 직접 체감할 수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열린 ‘2021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서울 ADEX 2021)’ 개막식 전 독립기념관, 서울 현충원, 전쟁기념관 상공을 차례로 비행한 뒤 서울공항에 도착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비행 뒤 연설에서 "A-50을 필두로 대한민국의 국방과학과 방위역량을 결집한 무기체계들이 참으로 든든하고 자랑스럽다

국방과학기술과 방위산업 발전을 위해 헌신해온 국방과학연구소를 비롯한 연구기관, 방산업계 종사자들께 감사와 격려의 말을 전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1960년대 후반 우리 군이 쓸 무기를 우리 손으로 만든다는 정신으로 방위산업을 출발시켰다

정부와 민간의 노력들이 모여 지난해 우리는 세계 6위의 방산 수출국으로 도약했다”,

방위산업은 대기업과 중견·중소기업, 협력업체까지 550여 개 이상의 기업이 참여해 45천여 개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새로운 성장동력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문 대통령은 항공우주분야의 성장 잠재력에 대해 코로나 이후 가장 빠른 회복이 예상되며 특히 도심 항공교통 분야는 가파르게 성장할 분야로 시장 선점이 필수적이다”,

우리나라는 기계 6, 자동차 4, 반도체 1위로 항공산업의 발전 잠재력을 충분히 갖추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또한 차세대 전투기 ‘KF-21 보라매의 자체 개발 성과를 넘어, 항공기의 심장인 독자엔진 개발에도 과감히 도전하겠다“‘항공 분야 세계 7대 강국의 역량을 구축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마지막으로 문 대통령은 강한 국방력이 목표로 하는 것은 언제나 평화라면서 한국은 첨단과학기술 기반의 스마트 강군을 지향하며

세계와 함께 평화를 만들어갈 것이고 방위산업을 국방을 뛰어넘는 국가의 핵심 성장동력으로 발전시킬 것이라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연설 후 블랙이글스의 곡예비행을 관람한 뒤, 서욱 국방부 장관, 원인철 합참의장, 남영신 육군·부석종 해군·박인호 공군참모총장 과 함께 실내 전시장을 방문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한화 전시관에 있는 킥모터(발사체 모형) 앞에서 내일 발사할 누리호 액체추진 로켓의 모형을 관람했습니다.

신현우 한화에어로스페이스 대표는 대통령님께 자랑스럽게 보여드리고 싶은 내일 발사할 누리호 액체추진 로켓이라 설명했고 문 대통령은 누리호 발사에 자신있는지를 웃으며 물었습니다.

신 대표는 내일 발사체까지 성공하면 발사체도 7번째 국가가 된다면서 정말 최선을 다했다고 답변했습니다.

 

이어 문 대통령은 Space Hub(초소형 SAR위성)에서 SAR위성 레이더에 대해 이야기를 들은 후

우리나라 기업들의 수준이 이런 단계까지 실제로 올라가 있는데, 국민들은 아직 이런 것을 외국에 의존해야 된다고 많이 생각하신다면서

군에서도 자꾸 안보능력을 노출할까 싶어서 조금씩 감추는 경향이 있는데, 감춰야 되는 기술과 세계적으로 검증화되어 있는 기술을 구분해서 알려줄 것은 충분히 알려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92 '엘벡도르지'몽골 대통령 공식방한 공식환영식 file 칼뱅이 2016.05.20 619
1791 '밍' 베트남 외교장관 접견 칼뱅이 2012.12.09 491
1790 李대통령-오바마 "北 위협ㆍ도발에 단호 대처" 칼뱅이 2012.03.25 1227
1789 李대통령-여야 대표, 22일 오전 회담 개최 칼뱅이 2011.12.22 1454
1788 李대통령, 헌정사상 최초 ‘울릉도, 독도’ 방문 칼뱅이 2012.08.10 1106
1787 李대통령, 제67주년 광복절 경축 연설 칼뱅이 2012.08.15 688
1786 李대통령, 제63회 국군의 날 기념사 칼뱅이 2011.10.01 2270
1785 李대통령, 제49회 무역의 날 기념식 및 오찬 칼뱅이 2012.12.05 540
1784 李대통령, 외교안보자문단 간담회 칼뱅이 2012.08.14 651
1783 李대통령, 서울시장 보궐선거 투표 칼뱅이 2011.10.26 1970
1782 李대통령, 새해 첫 일정은 국립묘지 참배 및 신년 조찬 관련 브리핑 칼뱅이 2012.01.01 1475
1781 李대통령, 긴급 외교안보장관회의 소집(종합) 칼뱅이 2012.04.13 998
1780 李대통령, 군의 기강 해이 질타 - 대선 앞두고 강한 `군기잡기' 칼뱅이 2012.10.11 816
1779 李대통령, 국회의장단 초청 오찬 관련 브리핑 칼뱅이 2012.08.13 553
1778 李대통령, 국가안전보장회의 주재 칼뱅이 2011.12.19 1660
1777 李대통령, 국가건축정책위 업무보고 칼뱅이 2012.04.26 1003
1776 李대통령, 광복절 독립유공자와 유족 초청 오찬 칼뱅이 2012.08.16 787
1775 李대통령, 2012년 재정전략 회의 칼뱅이 2012.04.29 918
1774 李대통령 내외, 손녀와 함께 한 표 행사 칼뱅이 2012.04.11 2533
1773 李대통령 “북한 노골적 대선개입 대비책 강구해야” 칼뱅이 2012.11.07 43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90 Next
/ 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