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e

존슨 영국 총리와 정상회담을 갖고 기후변화 대응과 양국의 우호 협력관계 발전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2021-09-21

 

 0_(1)a3a1a3a1za4d2b4ac2as02d.jpg

 

- 영국측 요청으로 G7 정상회의 이후 100일 만의 정상회담

- 존슨 총리 "-영 간 백신 교환 진행되고 있어 기뻐.. 한국, 코로나 훌륭하게 대응"

- 문재인 대통령 "백신 교환을 계기로 한영 관계가 더욱 공고해지기를 바란다"

 

76회 유엔총회 참석차 미국 뉴욕을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20일 오후(현지시각) 주유엔대표부 양자회담장에서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와 정상회담을 가졌습니다.

지난 6G7 정상회의 계기로 만난 이후 100일 만의 양국 정상회담으로 영국 측 요청으로 이루어졌습니다.

 

존슨 총리는 한국과 영국 간에 백신 교환을 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고,

문 대통령은 백신 교환은 한-영 우호 관계를 잘 보여 주는 사례로, 백신 교환을 계기로 한영 관계가 더욱 공고해지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존슨 총리는 문 대통령에게 어떤 백신을 접종했는지 물었고, 문 대통령이 아스트라제네카라고 답하자, 존슨 총리는 자신도 같은 백신을 접종했다며 반가워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영국의 위드 코로나를 흥미롭게 지켜보고 있다면서, 백신 접종의 선배 국가로 조언을 구했고, 존슨 총리는 한국이 코로나에 훌륭하게 대응하고 있고,

백신 접종을 효과적으로 하면서 잘 관리하고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존슨 총리는 콘월 정상회담에서 제안한, 양국 간 다양한 분야에서의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 위한 -영 양자 프레임워크에 대해 언급했고,

문 대통령은 -영 양자 프레임워크 초안을 검토 중에 있으며, 우리는 한반도, 아세안을 포함하는 지역협력 강화에 특별한 관심을 가지고 있고,

계속 조율해 협력을 강화하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존슨 총리가 언급한 퀸 엘리자베스 항모단과 관련하여 퀸 엘리자베스 항모단 방한이 양국 간 국방 교류·협력 강화에 기여한 점을 평가하며,

코로나 상황으로 제한적으로 진행되었으나 유익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존슨 총리가 언급한 경항모 사업과 관련해서는 현재 진행 중인 양국 해군 간 기술 협력이 보다 확대될 수 있는 여건이 조성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존슨 총리는 최근 영국, 호주, 미국이 맺은 파트너십인 오커스(AUKUS)는 역내 어떤 문제도 일으키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고,

문 대통령은 “3자 파트너십인 오커스(AUKUS)가 역내 평화와 번영에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답했습니다.

 

문 대통령이 한반도 정세 관련 영국이 유엔 안보리 상임이사국으로서 협조에 사의를 표한 데 대해, 존슨 총리는 안보리 상임이사국으로서 한국의 입장을 계속 지지할 것이라고 답했습니다.

 

이어서 문 대통령은 "영국은 2008년 세계 최초로 기후변화법을 통과시키며 기후 문제 해결을 이끌고 있다"

"영국의 잠재력을 살려 기후변화 대응과 성장을 함께 이루는 모범을 보여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습니다.

 

존슨 총리는 "내가 한국에 방문했을 때 느꼈던 점은 한국만큼 기술을 활용해서 기후변화에 대응할 수 있는 최고의 조건을 가진 국가가 없다는 것"이라며

"문 대통령이 그러한 분야에서 얼마나 열심히 일하고 있는지 내가 잘 알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 양국 관계 발전을 위해 심도 깊은 논의를 하게 되어 매우 뜻깊었고, 양자 협력뿐 아니라 한반도 문제,

기후변화 대응과 같은 공동 관심사에 대해서도 협력을 강화할 수 있는 유익한 시간이었다고 평가하며, 11월 글래스고에서 만날 것을 기약했습니다.

 

 

올해 하반기 EU 의장국, 슬로베니아 보루트 파호르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가졌습니다

 

2021-09-21

 

 0_(1)a3a1a3a1za4d2b4ac12.jpg

 

- 문재인 대통령 "양국의 상생과 협력, 새로운 미래를 향해 함께 도약하는 출발점이 되기를"

- "슬로베니아 추진 중인 원전 건설사업에 한국 기업 참여 기대"

- 파호르 대통령 "올해 한국에 대사관 개설, 한국과 모든 분야에서 협력 강화 희망"

 

76차 유엔총회 참석을 위해 미국 뉴욕을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오후(현지시각) 보루트 파호르(Borut Pahor) 슬로베니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가졌습니다.

양 정상 간 회담은 파호르 대통령이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때 슬로베니아 대통령으로서는 최초로 공식 방한한 이후 두 번째이며 슬로베니아 측의 요청으로 이루어졌습니다.

 

문 대통령은 내년 양국 수교 30주년을 맞아 슬로베니아의 주한대사관 개설을 환영하며, 인적·물적 교류를 촉진하는 계기가 되기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동부 유럽 물류 거점인 슬로베니아는 교역과 투자 확대 잠재력이 충분한 나라이며,

특히 코페르항을 통한 운송을 통해 우리 기업의 물류 효율성이 향상되고 현지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하고 있음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대해 파호르 대통령은 코페르항은 수년 내에 현대적으로 개선될 것으로 유럽 진출을 희망하는 국가에게 열린 항구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슬로베니아의 올해 하반기 EU 의장국 수임 축하 인사를 전하며 “EU와 한국은 인류 보편의 가치를 공유하며, 규범에 기반한 국제질서 유지를 위해 긴밀히 협력해 오고 있다

-EU FTA 발효 10주년을 계기로 미래성장 분야 협력을 더욱 확대하여 한-EU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발전시키기를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파호르 대통령은 한국은 동북아 역내에서 중요한 파트너로 슬로베니아와 공통점이 많다면서

슬로베니아는 한국으로부터 배울 것이 많고 또 한국 역시 슬로베니아로부터 배울 것이 있을 것이며 슬로베니아는 한국의 좋은 친구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특히 파호르 대통령은 "3년 전에 만났을 때는 당시 대통령님이 생각하시는 평화와 화해의 방법에 대해서 회의적인 시각도 있었지만, 지금 생각해 보면 대통령님 원하시는 방향대로 정치가 흘러가고 있다고 생각한다""대통령님의 비전이 궁극적으로 승리할 것이라고 행운을 빌고, 또 그렇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는 12월 서울에서 개최될 예정인 유엔 평화유지 장관회의에 슬로베니아 외교·국방장관의 참석을 기대한다”,

슬로베니아가 추진 중인 신규 원전 건설사업과 크르슈코 원전 1호기 설비 개선 사업에 같은 종류를 운영하고 있는 우수한 한국 기업이 참여해 양국 원전 협력이 확대되기를 기대한다

언급했습니다.

 

정상회담 후 양국 정상에 대한 훈장 수여식이 이어졌습니다. 문 대통령은 파호르 대통령에게 무궁화대훈장을 수여했습니다.

이어 파호르 대통령은 문 대통령에게 슬로베니아 정부의 특별공로훈장을 수여했는데, 슬로베니아의 배우 가야 비스나르(Gaia visnar)’가 슬로베니아 측 훈장을 낭독했습니다.

 

 

구테레쉬 유엔 사무총장을 만나 한반도 평화와 글로벌 위기 대응을 위한 대화를 나눴습니다

 

2021-09-21

 

 0_(1)a3a1a3a1za4d2b4ac12a.jpg

 

- 문재인 대통령 "한반도 평화에 대한 사무총장의 지속적 지지 감사"

- 구테레쉬 총장 "평화와 안보, 지속가능발전, 인권, 기후변화 대응 등 모든 분야에서 한국이 유엔에 크게 기여"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 오후 유엔사무국 27층 회의실에서 안토니우 구테레쉬(Antonio Guterres) 유엔 사무총장과 면담을 갖고,

한반도 평화와 글로벌 위기 대응을 위한 한국과 유엔 협력 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습니다.

 

구테레쉬 사무총장은 오늘 오전 SDG 모멘트에 BTS와 함께해 주셔서 성공적으로 마칠 수 있었다며 감사와 축하의 인사를 전했습니다.

또한 한국과 유엔이 모범적인 협력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고 평가하며, “평화와 안보, 지속가능발전, 인권, 기후변화 대응 등 모든 분야에 있어, 한국이 유엔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구테레쉬 사무총장은 한반도 평화와 관련하여 전적으로 연대를 표명한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구테레쉬 사무총장에게 연임을 축하하며, 사무총장 임기 중에 한국 대통령으로 최초로 5년 연속 유엔 총회에 참석한 것을 기억해 주면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아울러 문 대통령은 “SDG 모멘트가 성공적으로 개최된 것에 대해 사무총장께 축하드리고, 저와 BTS가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배려해 줘서 감사하다"

"한반도 평화에 대한 사무총장님의 지속적인 지지와 평창올림픽이 남북관계가 개선되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주신 데에 대해서도 감사의 뜻을 전한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올해 남북한 동시 가입 30주년의 뜻깊은 해라고 말했고, 구테레쉬 사무총장은 유엔 동시 가입 30주년이 한반도의 미래와 평화에 있어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고 화답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사무총장이 관심을 갖고 있는 지속가능발전과 기후변화 대응에 있어 한국은 책임 있는 일원으로 지속적으로 기여해 나가겠다고 언급하며 면담을 마무리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41 한국은 첨단과학기술 기반의 스마트 강군을 지향하며 세계와 함께 평화를 만들어갈 것입니다 file 칼뱅이 2021.10.21 2
1740 ‘2050 탄소중립 시나리오’ 담대하게 도전하여 반드시 이행해야 합니다 file 칼뱅이 2021.10.20 1
1739 '코로나19 백신 추가 접종'을 받았습니다 file 칼뱅이 2021.10.16 3
1738 수도권과 지방이 상생하는 나라를 만들어 나가겠습니다 file 칼뱅이 2021.10.16 1
1737 소프트파워 강국으로서 대한민국의 위상을 굳건히 세우겠습니다 file 칼뱅이 2021.10.12 1
1736 수소, 대한민국이 주도하는 첫 번째 에너지가 될 것입니다 file 칼뱅이 2021.10.09 1
1735 세계 각국의 정상들과 주요 인사들을 만날 때마다 동포들에 대한 칭찬을 듣습니다 file 칼뱅이 2021.10.07 2
1734 사상 최초로 포항 영일만에서 해병대와 함께 국군의 날 기념식을 가졌습니다 file 칼뱅이 2021.10.02 1
1733 방역, 접종, 민생, 경제가 조화를 이룰 수 있는 일상회복 단계로 하루속히 나아가겠습니다 file 칼뱅이 2021.09.29 1
1732 한·미 유해 상호 인수식을 거행했습니다 - 귀국길에 올랐습니다 file 칼뱅이 2021.09.25 1
1731 문재인 대통령, 존 아퀼리노 美 인도태평양 사령관 접견 file 칼뱅이 2021.09.25 2
1730 제76차 유엔총회 참석 일정을 뉴욕서 잘 마무리하고, 호놀룰루에 도착했습니다 file 칼뱅이 2021.09.25 1
1729 한반도 종전선언을 위해 국제사회가 힘을 모아주실 것을 다시 한번 촉구합니다 file 칼뱅이 2021.09.24 0
1728 문재인 대통령과 미래문화특사 BTS가 미국 ABC 방송사와 인터뷰를 했습니다 file 칼뱅이 2021.09.24 1
1727 한미 백신 협력 협약 체결식을 가졌습니다 file 칼뱅이 2021.09.23 1
1726 푹 베트남 주석과 정상회담, 양국 관계 강화와 코로나 위기 극복 상호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file 칼뱅이 2021.09.23 1
1725 화이자 회장을 만나 백신 조기공급을 요청하고 생산 협력 방안을 논의했습니다 file 칼뱅이 2021.09.23 1
1724 미래는 미래세대의 것.. 따라서 미래세대가 SDG 달성에 참여해야 합니다 file 칼뱅이 2021.09.22 1
» 존슨 영국 총리와 정상회담을 갖고 기후변화 대응과 양국의 우호 협력관계 발전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file 칼뱅이 2021.09.22 1
1722 한국 국민은 '누구도 소외되지 않는' 포용적 국제협력의 굳건한 동반자입니다 file 칼뱅이 2021.09.22 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9 Next
/ 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