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e
조회 수 1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교회 예방수칙 지킨다면 집회금지 안해”

  경기총과 긴급 간담회
이재명 지사 "조건부 허용, 온라인예배 권고가 기본"
소강석 목사 "주일예배 행정 처사로 금지하면 안돼"
 
0_(1)a3a1a3a1za4d2dC1a.jpg
이재명 경기도지사(왼쪽 세 번째)가 경기총 등 한국교회 지도자들과 만나,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교회의 역할을 당부하고 있다.(출처=경기도청)

0_(1)a3a1a3a1za4d2dC2.jpg
‘종교집회 전면금지 긴급명령’으로 논란을 빚었던 이재명 경기지사가 “교회가 예방수칙을 지킨다면 집회를 할 수 있다”고 입장을 바꿨다.

이재명 지사는 3월 11일 브리핑에서
“교회가 △참가자에 대한 발열체크 △손소독제 사용 △마스크 착용 △집회 시 2미터 이상 거리 유지 △집회 전후 사용시설에 대한 소독 조치 등을 이행할 경우 예배를 드릴 수 있다”고 밝혔다.
이어 “경기도는 온라인 예배 권고를 기본으로 하되, 불가능한 교회의 경우 이번 주말 자발적 조치를 이행하는지 여부를 조사할 계획이다.
만일 이뤄지지 않을 경우 해당 시설에 대해 다음 주부터 집회를 제한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발표 전 이재명 지사는 경기도기독교총연합회(대표회장:김수읍 목사·이하 경기총)와 긴급 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경기총은 “이재명 지사에 과격한 표현을 사용한 것에 유감을 표명하며 예배의 의미와 중요성을 설명했다”면서
“이 지사는 많은 경기도 교회들이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해 모범적으로 협력해준 것에 감사를 표했으며, 도민 전체를 지켜야 하는 마음으로 그런 단어를 사용하게 됐다고 설명했다”고 전했다.

또한 “이재명 지사에게 작은 교회의 어려운 형편을 설명했고, 이에 경기도가 소독과 방역을 지원하기로 했다”며
“이 지사는 종교의 자유를 철저히 존중하고, 예배 취소나 중단을 요청하는 게 아니라 일정기간 예배방식의 전환이 필요하다는 것을 강조했다”고 말했다.
 
경기총 대표회장 김수읍 목사는 “교회는 중앙집권 체제가 아니기 때문에 일사불란하게 집회를 중단하지는 않지만,
예배를 드리는 교회도 철저하게 방역하며 예방을 위해 힘쓰고 있다는 사실을 전달했다. 경기도가 제시한 조치도 이미 한국교회가 다 하고 있는 것이다.
앞으로도 더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긴급 간담회에 참석한 소강석 목사(새에덴교회)는 자신의 SNS에
“우리 기독교는 다른 종교와 달리 주일예배를 생명처럼 여겨왔는데, 이를 행정적인 간섭과 처사에 의해 금지하면 안 된다.
교회도 국민보건의 책임을 다하며 자제할 것이니 긴급명령을 더 이상 언급하지 말라고 말했다”며
“코로나19와의 전쟁이 조속히 종식되고 다른 도와 시에서도 이런 행정명령이 없길 바란다”고 적었다.

0_(1)a3a1a3a1za4d2dC21.jpg
 
출처 : 기독신문(http://www.kidok.com) 박용미 기자 승인 2020.03.12 11:56
 

 


  1. 교회 예방수칙 지킨다면 집회금지 안해

  2. WHO, 코로나19에 팬데믹 선언.."통제될 수 있다"(종합2보)

  3.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4. “주일예배 쉰 건 63년 만에 처음”

  5. "전 세계 인구의 70%가 코로나 바이러스에 감염될 수 있다."

  6. “코로나19 발원지는 바이러스 연구소”

  7. 마스크 착용해도 예배는 거룩합니다

  8. “손 씻으세요” 한마디로 125년 전 조선을 구하다

  9. 북한, 19년 연속 기독교 박해 순위 1위

  10. “이슬람의 땅 사우디도 성경의 무대였다”

  11. 100년 주기로 인구 수천만명 사망 - 무서운 죽음

  12. 中 '우한폐렴' 사망자 80명·확진자 2744명으로 늘어(종합)

  13. 미 크리스천 학생들 ‘기도의 자유’ 되찾았다

  14. “美·이란 갈등 장기화 조짐… 최악 상황 땐 난민사역 절실하다”

  15. [기독교계 10대 뉴스]

  16. 이재서 총신대 총장 “동성애 단호히 반대, 성희롱 발언 논란 공정하게 조사할 것”

  17. “1446개 언어로 말씀 녹음, 땅끝까지 복음을”

  18. 홍콩 경찰, 시위대 '최후 보루' 이공대 진입..400명 넘게 체포(종합3보)

  19. 아담과 하와는 선악과 사건 후 지옥에 갔나요

  20. 한·미 국방장관 “방위비는 상호 동의 수준에서 결정”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1 Next
/ 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