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e
2020.01.03 09:49

[기독교계 10대 뉴스]

조회 수 3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0_(1)a3a1a3a1za4d1b2.jpg

한국교회 주요 목회자들이 지난 3월 1일 서울 중구 서울시청앞과 을지로입구역 구간에서 열린 3·1운동 100년 한국교회 기념대회에서 연단에 올라 축도하고 있다. 강민석 선임기자

[기독교계 10대 뉴스]

독립운동 이끈 신앙정신 되새겨… 동성애·이단 적극 대응

(1) 3·1운동 100주년 한국교회 재조명

2019년은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년을 맞는 해였다.

100년 전 기독교인은 국민의 2%도 안 될 정도로 소수였으나 민족대표 33인 가운데 16명을 배출하고 전국에서 일본 제국주의에 맞서 자유 평등 정의를 외쳤다.

3·1운동은 우리 민족이 근대로 거듭나는 중생의 사건이었고, 지난 100년은 기독교가 한민족에게 민족종교로 우뚝 서는 과정이었다.

(2) 교회로 번진 이념 갈등… 전광훈 논란도

올해 대한민국은 분열과 갈등의 시간을 보냈다.

정치 경제 사회 등 모든 이슈가 양쪽으로 갈렸다. 갈등은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으로 극대화됐다. 그의 사퇴까지 35일간 이념·진영 간 세 대결로 국론이 분열됐다.

전광훈 목사를 중심으로 일부 교회와 신자들은 광화문 광장으로 나와 현 정부를 향해 혐오 발언을 쏟아냈다.

교회 안에서도 목사와 성도, 성도와 성도 간 정치적·이념적 갈등으로 몸살을 앓았다.

(3) 한·일 교회, 화해의 가교 역할 모색

일본이 지난 7월 한국에 대한 수출 규제 조치를 발표한 뒤 한 일 관계는 급속히 경색됐다.

한 일 교회는 성경 말씀에 따라 기도하며 화해를 모색했다.

한국 기독교단체는 도쿄에서 일본 교회와 공동시국기도회를 가졌고 일본의 기독교단체는 양국 관계 개선을 위해 한국 교회와 힘을 합하겠다고 밝혔다.

일본에서 사역 중인 한국인 선교사들은 민간 외교관으로서 갈등의 골을 메우기 위해 노력했다.

(4) 예장통합, 명성교회 세습 사실상 허용

대한예수교장로회(예장) 통합은 지난 9월 총회에서 명성교회 목회지 대물림 논란에 대한 수습안을 통과시켰다.

수습안은 총회의 권위를 명성교회가 받아들여 아들 김하나 목사의 설교 행정 등 사역을 중단시키고

서울 동남노회를 정상화하는 동시에 2021년 이후 김 목사의 재청빙 가능성을 열어둔 것으로 요약된다.

예장통합의 일부 교회는 총회의 결정이 초법적이라며 비판하는 성명을 냈다.

(5) 낙태죄 위헌 결정에 교계 반발

지난 4월 헌법재판소에서 낙태죄 헌법불합치 결정이 내려졌다. 교계에선 헌재의 결정이 하나님의 창조 섭리에 역행하며 사실상 태아살해를 정당화하는 반생명적 결정이라고 반발했다.

교계 단체는 2020년 12월까지 낙태죄 대체법안을 만들 때 낙태 숙려기간과 상담제도를 신설하고 낙태 사유를 더욱 엄격하게 규정해야 한다고 요구하고 있다.

(6) 반동성애운동 확산… 법 개정 등 추진

안상수 의원 등 44명의 국회의원이 동성애와 제3의 성(性)을 뜻하는 성적지향(性的志向) 문구를 삭제하고 성별을 남녀로만 한정하는 ‘국가인권위원회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발의했다.

건강한경기도만들기도민연합 등은 지난 7월 공포된 경기도 성평등조례를 폐기하는 운동을 벌이고 있다.

동성애동성혼반대국민연합은 동성애 옹호 활동에 앞장선 심상정 정의당 대표 등 12명의 국회의원 명단을 발표했다.

(7) 중국·인도 등서 한국선교사 잇단 추방

중국과 인도 등에서 한국 선교사들의 추방이 이어졌다.

중국정부는 기독교인 급증을 위기상황으로 판단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 내 가정교회는 폐쇄되고 있으며 외국 선교사 추방도 대규모로 진행되고 있다.

인도에서도 강경 힌두 정권 하에서 한국 선교사들이 고난을 받고 있다. 500여명의 한국인 선교사가 인도를 떠난 것으로 알려졌다.

선교사들의 전략적 재배치가 시급한 과제로 떠올랐다.

(8) 경색된 남북관계 속 교계 평화 촉구

지난 2월 2차 북·미 정상회담이 결렬되면서 북·미 및 남북 관계가 모두 얼어붙었다.

6월 남·북·미 정상의 판문점 회동과 10월 스웨덴 스톡홀름 북·미 실무협상도 성과가 없었다. 하지만 평화를 촉구하는 성도들의 기도는 더 뜨거웠다.

각 교단과 교회, 선교단체에서는 꾸준히 통일 선교대회, 평화기도회 등을 열며 통일 선교를 준비했다.

(9) 이단 사이비, 교회·캠퍼스서 활개

이단·사이비 집단은 올해도 어김없이 국내 교계와 대학 캠퍼스, 해외 선교지 곳곳에서 성도들의 연약한 틈을 파고들려 했다.

천안과 포항 등의 교계는 신천지예수교증거장막성전 등 이단들의 포교에 맞서 적극적으로 대처했다.

대학가에선 설문조사 심리상담 토익공부 등을 미끼로 학생들을 미혹하는 이단·사이비로 인해 물의가 빚어지고 있다.

(10) 사랑의 교회 ‘7년 내홍’ 극적 화해

폭로와 소송, 상호 비난으로 7년여 동안 갈등해왔던 서울 사랑의교회(오정현 목사)와 사랑의교회갱신위원회(대표 김두종 장로)는 성탄절을 앞둔 지난 23일 극적 화해에 합의했다.

각종 소송 취하, 교인 권징 해벌, 공동체 간 협력 등 합의각서에 명시된 내용은 새롭게 출발할 사랑의교회 공동체를 기대하게 했다.

[출처] - 국민일보 입력 :  2019-12-31 00:01

 


  1. "전 세계 인구의 70%가 코로나 바이러스에 감염될 수 있다."

    "전 세계 인구의 70%가 코로나 바이러스에 감염될 수 있다."   하버드 대학의 T.H. Chan School of Public Health 교수인 Marc Lipsitch는 이번 주 월스트리트 저널과의 인터뷰에서 “우리가 전 세계적인 전염병을 지켜보게 될 것같다.”는 말을 하며 전 세계 인구의 70%가...
    Date2020.02.19 By칼뱅이 Views1
    Read More
  2. “코로나19 발원지는 바이러스 연구소”

    “코로나19 발원지는 바이러스 연구소” 화난이공대 교수, 가능성 제기… 시진핑 비판 칭화대 교수도 실종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형상화 이미지.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 홈페이지 캡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이 발원한 장소가 중국 우한 소재 바이러스 연구...
    Date2020.02.17 By칼뱅이 Views1
    Read More
  3. 마스크 착용해도 예배는 거룩합니다

    마스크 착용해도 예배는 거룩합니다   [코로나19 특집] 대응 매뉴얼 시급 성경 기초한 예방 수칙 공유하며 예배와 공동체 회복 기회 삼아야      중국 우한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코로나)이 한국사회와 교회를 직격하고 있다. 이번 신종코로나...
    Date2020.02.15 By칼뱅이 Views0
    Read More
  4. “손 씻으세요” 한마디로 125년 전 조선을 구하다

    “손 씻으세요” 한마디로 125년 전 조선을 구하다 구한말 콜레라 창궐 막아낸 ‘올리버 에비슨’ 선교사 재조명 올리버 에비슨 선교사(오른쪽 두 번째)가 1910년쯤 서울 제중원에서 수술하고 있다. 에비슨 선교사의 왼쪽은 우리나라 최초의 의사 7명 중 한 명인 박서양. 국...
    Date2020.02.15 By칼뱅이 Views6
    Read More
  5. 북한, 19년 연속 기독교 박해 순위 1위

    북한, 19년 연속 기독교 박해 순위 1위 대한민국 서해 최북단 백령도 고봉포구에서 철조망 사이로 바라 본 북한 황해도 장산곶 모습. 북한이 19년 연속 전 세계 기독교 박해 순위 1위에 올랐다. 한국오픈도어선교회는 최근 발표한 ‘2020 월드 와치 리스트(World watch l...
    Date2020.02.03 By칼뱅이 Views0
    Read More
  6. “이슬람의 땅 사우디도 성경의 무대였다”

    “이슬람의 땅 사우디도 성경의 무대였다” 사우디아라비아는 이슬람교 창설 이전까지 성경 시대의 땅이었다. 또다른 시내산 추정지로 알려진 ‘라우즈산’ 전경. 한국성서지리연구원 제공 사우디아라비아 관광에 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지난해 9월 28일 엄격한 이슬람...
    Date2020.02.01 By칼뱅이 Views0
    Read More
  7. 100년 주기로 인구 수천만명 사망 - 무서운 죽음

    페스트 흑사병 - 무서운 죽음 14세기에 만들어진 흑사병이라는 말은 중세 라틴어에서 온 것이다.   라틴어에서 '흑(black)'이라는 낱말은 공포를 의미했던 것이다. 1348년 피렌체에서는 약 100만 명이 목숨을 빼앗겼다. 같은 해 당시 아비뇽에 살고 있던 교황 클레멘트 ...
    Date2020.01.31 By칼뱅이 Views0
    Read More
  8. 中 '우한폐렴' 사망자 80명·확진자 2744명으로 늘어(종합)

    中 '우한폐렴' 사망자 80명·확진자 2744명으로 늘어(종합)   하루동안 사망자 24명, 확진환자 769명 증가해 확진자 중 461명 위중한 상태   [우한=AP/뉴시스]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 한 병원 중환자실에서 지난 24일 의료진이 환자를 치료하고 있다. 중국에서는 신종 코로...
    Date2020.01.27 By칼뱅이 Views8
    Read More
  9. 미 크리스천 학생들 ‘기도의 자유’ 되찾았다

    미 크리스천 학생들 ‘기도의 자유’ 되찾았다 트럼프 ‘기도권 보장’ 새 지침 발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6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기독교인과 유대인, 무슬림 학생 및 교사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공립학교 내 기도에 대한 새 지침을 발표하고 있다. EPA연합뉴스 ...
    Date2020.01.20 By칼뱅이 Views3
    Read More
  10. “美·이란 갈등 장기화 조짐… 최악 상황 땐 난민사역 절실하다”

    “美·이란 갈등 장기화 조짐… 최악 상황 땐 난민사역 절실하다” 이란 인접국에서 사역 중인 한인선교사들이 전한 현지 상황 지난 3일(현지시간) 미군의 공습으로 이란군 실세 거셈 솔레이마니가 사망한 뒤 중동의 군사적 긴장이 고조되고 있다. 사진은 6일 이란 테헤란에...
    Date2020.01.09 By칼뱅이 Views4
    Read More
  11. [기독교계 10대 뉴스]

    한국교회 주요 목회자들이 지난 3월 1일 서울 중구 서울시청앞과 을지로입구역 구간에서 열린 3·1운동 100년 한국교회 기념대회에서 연단에 올라 축도하고 있다. 강민석 선임기자 [기독교계 10대 뉴스] 독립운동 이끈 신앙정신 되새겨… 동성애·이단 적극 대응 (1) 3·1운...
    Date2020.01.03 By칼뱅이 Views30
    Read More
  12. 이재서 총신대 총장 “동성애 단호히 반대, 성희롱 발언 논란 공정하게 조사할 것”

    이재서 총신대 총장 “동성애 단호히 반대, 성희롱 발언 논란 공정하게 조사할 것” 이재서 총신대 총장(가운데)과 주요 임직자들이 6일 서울 사당동 총신대 세미나실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성희롱 발언으로 문제 제기된 일부 교수와 관련된 논란에 대해 입장을 밝히고 ...
    Date2019.12.07 By칼뱅이 Views4
    Read More
  13. “1446개 언어로 말씀 녹음, 땅끝까지 복음을”

    “1446개 언어로 말씀 녹음, 땅끝까지 복음을”   오디오성경 무료 보급… FCBH 모건 잭슨 부총재 “현지어로 전하면 큰 도움” “스마트폰을 열어 그 나라 언어와 부족 언어로 된 성경을 클릭하세요. 그런 다음 현지인들에게 성경 말씀을 들려주세요. 말씀이 그들의 심장에 들...
    Date2019.12.05 By칼뱅이 Views8
    Read More
  14. 홍콩 경찰, 시위대 '최후 보루' 이공대 진입..400명 넘게 체포(종합3보)

    홍콩 경찰, 시위대 '최후 보루' 이공대 진입..400명 넘게 체포(종합3보)        불길 치솟고 폭발음 들려..경찰, '음향대포·물대포' 등 총동원 진압 "저항하면 실탄 사용할 것"..실제로 시위대 등 향해 실탄 4발 쏴 이공대 탈출하려다 대거 체포돼..침사추이 등서 수천명...
    Date2019.11.19 By칼뱅이 Views2
    Read More
  15. 아담과 하와는 선악과 사건 후 지옥에 갔나요

      [박종순 목사의 신앙 상담] 아담과 하와는 선악과 사건 후 지옥에 갔나요 죄에 대한 심판은 명확… 반면교사 삼아야   Q : 아담과 하와는 선악과 사건 이후 지옥에 갔는지요.   A : 성경 창세기 3장에서 그 이후의 사건을 밝히고 있습니다. “여자는 임신의 고통과 수고...
    Date2019.11.18 By칼뱅이 Views4
    Read More
  16. 한·미 국방장관 “방위비는 상호 동의 수준에서 결정”

    [전문] 한·미 국방장관 “방위비는 상호 동의 수준에서 결정” 한·미 안보협의회의(SCM)서 북 위협 대비한 삼각협력 강조 정경두 국방부 장관(오른쪽)과 마크 에스퍼 미 국방장관이 15일 서울 용산구 국방부 청사에서 열린 제51차 한·미 안보협의회의(SCM)에 앞서 기념촬...
    Date2019.11.16 By칼뱅이 Views7
    Read More
  17. 2032년 서울·평양 올림픽 공동개최 염원…전국체육대회 개회식

    2032년 서울·평양 올림픽 공동개최 염원…전국체육대회 개회식 대회 성화는 박지성 등 10명이 공동 점화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개회식 주제공연   31년 전 서울올림픽의 함성이 메아리쳤던 잠실종합운동장 주경기장에서 4일 제100회 전국체육대회가 화려한 개회식과 함께...
    Date2019.11.15 By칼뱅이 Views0
    Read More
  18. 주일 오후 2시 예배 인원 적고 잠자는 성도 많은데

      [박종순 목사의 신앙 상담] 주일 오후 2시 예배 인원 적고 잠자는 성도 많은데 조는 것도 습관… 바른 예배, 산 예배가 중요 Q  : 우리 교회는 주일 오후 예배를 오후 2시에 드립니다. 숫자도 적고 잠자는 사람이 많은데, 무슨 방법이 없을까요? A  : 오전에 예배드리...
    Date2019.11.11 By칼뱅이 Views3
    Read More
  19. 천지창조 6일·우주 기원 138억년, 같을 수 있다

    “천지창조 6일·우주 기원 138억년, 같을 수 있다” ‘진화론과 창세기의 하모니’ 저자 김익환 교수 김익환 고려대 생명과학부 교수가 지난달 22일 서울 성북구 안암동 고려대 연구실에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자신의 책 ‘진화론과 창세기의 하모니’ 속 가설을 설명하고 있다...
    Date2019.11.06 By칼뱅이 Views17
    Read More
  20. 복음에서 움튼 리더십, 에티오피아 안팎에 평화를 심다

    복음에서 움튼 리더십, 에티오피아 안팎에 평화를 심다 올해 노벨평화상 아비 아머드 알리 에티오피아 총리 아비 아머드 에티오피아 총리(오른쪽)가 지난해 7월 수도 아디스아바바에서 열린 전쟁 종식 축하 콘서트에서 이사이아스 아페웨르키 에리트레아 대통령의 손을 ...
    Date2019.10.16 By칼뱅이 Views5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9 Next
/ 49